우리 아이 첫 보험 현명하게 가입하는 방법?
상태바
우리 아이 첫 보험 현명하게 가입하는 방법?
  • 서산시대
  • 승인 2020.11.16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험, 궁금한 게 뭐니?-⑯

 

 

사진출처 네이버
사진출처 네이버

누구라도 처음 부모가 되고나면 아이의 보험을 어찌 가입해야 하는지 시작부터 막막하게만 느껴지기 마련이다.

하지만 우리 아이의 미래까지 준비해야 하는 만큼 꼼꼼하게 알아보고 준비해야 한다.

어린이보험 어떤 보험으로 가입해야 하는 걸까?

현명하게 가입하는 방법은 없을까?

아이들 보험의 경우 뭐든 해주고 싶은 부모님들의 마음이 그대로 담겨 있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정작 부모님 보험이 더 부실하거나 아이들 보험료가 부모님들의 보험료 보다 더 크게 지출되는 것을 볼 수 있다.

어린이보험의 적절한 지출 금액 및 보장 내용에 대해 살펴보자.

1. 어린이 보험이 꼭 필요한가요?

어린 자녀일수록 질병과 사고에 취약하기 때문에 이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어린이 보험이 필요하다. 한국소비자원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어린이 안전사고 비율은 매년 30% 이상으로 우리나라 총 인구 대비 어린이 비중(12.8%)에 비해 매우 높아 안전사고에 취약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또 선천적인 질병의 경우 출생 후에 가입하게 되면 보상에서 제외되기 때문에 출생 전 든든하게 보장을 준비해 두는 것이 좋다.

2. 출생부터 성장 단계별 주요 위험을 확인하기!

출산 전, 신생아, 영유아기, 청소년기, 성년기 이후 등 성장 단계별로 위험한 질병들이 전부 다르기 때문에 어린이 보험의 경우 종합적으로 질병 및 상해를 보장해 줄 수 있는 보험으로 가입하는 것이 좋다.

*자주 발생하는 질병과 상해의 보장이 큰 상품이 유리하다.

3. 기초치료보장금액이 큰 상품!

아이들은 감기나 폐렴, 장염 등의 질병으로도 입원 및 수술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이런 입원보장과 수술보장 같은 기초 치료 보장 금액이 큰 상품일수록 혜택을 많이 볼 수 있다.

4. 보험의 목적을 확실히!

어린이에게 특화된 상해나 사고, 질병 등을 보장하기 위한 것이라면 보장성 보험인 어린이보험으로 가입하는 것이 맞고 자녀 교육비 마련, 유학자금 마련 등이 목적이라면 저축보험으로 가입하는 것이 맞다.

보험은 보험으로 가입해야 보험의 제 기능을 할 수 있다.

5. 보험만기는 선택!

20년납 100세만기 등 만기를 최대한 길게 설정하여 가입하는 부모님들이 많이 계시지만 필자는 20~30년의 세월이면 보험은 교체해 주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의료 기술의 발달과 치료 방법도 달라질 것이며, 물가상승률을 반영한다면 지금의 보험은 쓸모없는 상품이 될 수도 있다. 하지만 아이들의 미래를 걱정하는 부모님의 마음은 십분 이해할 수 있다. 때문에 20년납 30세 만기 상품을 추천하되 질병이나 상해로 인해 새로운 보험을 가입할 수 없는 상황도 대비하기 위해선 20년납 30세 만기 상품 중 100까지 상품을 연장할 수 있는 상품들을 추천한다.

또 납입면제형을 선택해 보험료 납입 중간에 중대한 질병에 걸렸을 경우 보험료 납입은 면제되고 100세까지 보장만 받는 상품을 선택한다면 월 보험료 3~4만 원으로도 최고의 보장상품을 가입할 수 있다.

필자는 20년납 100세 만기 월10만 원대 보험을 담보를 줄여 가입하는 상품보다

*납입면제 사유가 가장 많고 확률이 높은 상품이 유리하다.

아이들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부모님이 항상 곁에 있어주는 일이다.

아이들에게 지출되는 보험료를 줄여 부모님의 보험에 투자하는 것이 맞다.

아이들이 아프거나 다치는 경우 부모님의 경제활동으로 치료비를 대신할 수 있

지만 부모님의 질병이나 사고로 인한 경제활동 부재 시 치료비를 대신할 수 있는 것은 보험뿐이다.

아이들에게 선물하는 보험 꼼꼼하게 알아보고 현명하게 준비하자.

사과나무 인슈어런스 고아라 팀장
사과나무 인슈어런스 고아라 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