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주의 홍보
상태바
시,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주의 홍보
  • 김기숙 기자
  • 승인 2020.08.26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풍수해 등 오염된 물, 오염식품 멀리해야
예방 카드뉴스
예방 카드뉴스

 

 

 

서산시가 수인성 및 식품매개 감염병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고 홍보에 나섰다.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은 물이나 식품을 통해 발생하는 감염병으로, 태풍이나 집중호우가 많은 여름철 쉽게 나타난다.

태풍 및 장마로 하천범람 및 침수가 발생한 경우, 서식처의 환경변화 및 위생환경이 취약해 병원균·모기·파리·쥐 등 감염매개체에 의한 감염병의 발생 가능성이 높아지기 때문이다.

, 오염된 물과 식품 섭취로 발생률이 높아지며, 감염 시 복통·구토·설사 등의 장관증상이 동반된다.

이 외에도 모기매개 감염병, 수해 복구 등으로 피부 노출에 의한 파상풍 및 접촉성 피부염, 렙토피라증, 안과 감염병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예방수칙 준수가 중요하다.

수칙은 흐르는 물에 비누로 30초 이상 손 씻기 음식은 충분히 익히기 물은 끓여 마시기 범람된 물이 닿은 음식은 버리기 설사, 구토 증상이나 손 상처 있을 시 조리금지 침수 지역에서 보호복 착용 등이다.

김지범 보건위생과장은예상치 못하게 장마가 길어지면서 어느 때보다 각종 감염병 위험성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구토, 설사나 수해복구 작업 후 발열 등 증상이 있을 경우 신속히 가까운 병·의원을 방문해 진료 받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