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세기동안 떨어진 체온, 근적외선 ‘디니’가 책임진다!
상태바
반세기동안 떨어진 체온, 근적외선 ‘디니’가 책임진다!
  • 최미향 기자
  • 승인 2020.01.30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체탐방-‘체온면역 힐링센터, 멀티케어 힐링존’

 

일반인들에게 근적외선은 다소 생소한 단어다. 근적외선이란 눈으로 볼 수 있는 빛인 가시광선에 가까운 적외선으로 보통 파장의 범위는 0.8~2.5마이크로미터(). 주로 소독이나 멸균, 관절과 근육치료에 많이 쓰인다.

최근 강남에나 있을 법한 편안한 휴식공간과 세련된 인테리어로 품격을 높인 체온면역 힐링센터, 멀티케어 힐링존이 오픈했다. 이름하여 이곳은 근적외선으로 체온을 높여주는 디니(Dni)’가 있는 곳이다.

 

디니는 근적외선 전문기업에서 개발 생산한 전신온열기기로서 체온1˚C 높이기의 슬로건에 맞게 체온순환관리 뷰티헬스케어를 담당하고 있다.

히포크라테스는 약으로 고칠 수 없는 병은 수술로 치료하라. 수술로도 안 되는 병은 열로 치료하라. 열로도 안 되는 병은 영원히 고칠 수 없다고 하였고, 500년 전 것으로 추정되는 파피루스에는 유방의 종괴(혹 덩어리)를 고온의 열로 치료했다는 기록이 남아 있다.

옛 문헌을 살펴보면 임금들도 온돌방에서 병을 치료했다고 했는데 특히 세종대왕은 궁 안에 구들방 초가를 만들어놓고 자주 이용했다고 한다. 또 광해군은 황토방에서 종기를 치료했다. 이처럼 예로부터 몸을 따뜻하게 하는 것만으로도 아픈 곳이 낫는다고 했다. 최근에는 암 치료와 예방에도 온열요법이 적용되고 있다.

체온면역 힐링센터, 멀티케어 힐링존은 현재 70세 이상의 어르신들에게는 50% 할인을 해주고 있으며, 서산시 율지645에 새롭게 둥지를 틀었다.

 


미니인터뷰 멀티케어 힐링존박형규 부회장

박형규 부회장

1˚C 올라가면 면역력은 5...건강지킴이 역할 톡톡히 할 터!

 

Q 서산점을 오픈하게 된 계기는?

근적외선 체온관리기 디니에 대한 자부심이 있었기 때문이다. 인간은 체온이 1˚C 떨어지면 면역력은 30퍼센트나 낮아지고, 반대로 체온이 1˚C 올라가면 면역력은 5배나 높아져 감기, 대상포진, 아토피, , 고혈압, 당뇨병, 고지혈증, 류머티즘, 우울증, 비만 등 현대인들의 건강고민을 상당 부분 해결할 수 있다.

이렇게 좋은 것들이 대도시에만 있으면 너무 억울하지 않나(웃음). 내가 태어나고 내가 살고 있는 내 고향에 아늑하고 세련된 공간을 마련하여 가족들과 친척들, 주변의 많은 사람들에게 동네 사랑방 같은 편안한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싶었다. 모여서 건강상식도 교환하고 정보도 나누고 나아가 시민들의 소통공간이 되기를 바라는 뜻에서 오픈했다.”

 

Q 덧붙이고 싶은 말은?

체온 온열요법은 먼저 문화적인 것으로 접근하여 교육으로 가르치면 어떨까 생각한다. 사실 예로부터 몸을 따뜻하게 하는 것만으로도 아픈 곳이 낫는다고 했지 않은가!

체온에 대해 정확하게 가르쳐주는 곳이 지금까지 없었다는 것이 아쉽다. 아프면 병원가서 주사나 약, 혹은 수술을 한다.

개인적으로 아프기 전에 체온에 대한 구체적인 교육으로 몸살림을 했으면 좋겠다. 특히 체온 1˚C 올라가면 면역력은 5배라고 했으니 디니로 인해 서산의 건강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하고 싶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