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비 지원 95%로 확대
상태바
시,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비 지원 95%로 확대
  • 박두웅
  • 승인 2019.05.16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80%에 15% 추가지원으로 농가부담 크게 줄어

 

서산시(시장 맹정호)가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비 지원을 확대하고 가입홍보에 나섰다.

서산시는 올해부터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비 지원을 기존 80%에서 15% 확대해 총 95%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농작물 재해보험은 태풍, 우박, 집중호우 등 자연재해와 조수해, 화재 등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보험으로 보장해 농가의 경제적인 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정책으로, 시에서는 서산지역 보험가입 대상 면적 14,438㏊ 13,000여 농가를 대상으로 67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추진하고 있다.

그동안은 시에서 농가에서 부담하는 보험료 중 80%(국비 50%, 지방비 30%)를 지원했으나, 올해부터 농가의 부담률을 낮추기 위해 농가 자부담 20% 중 서산시에서 10%, 농협 5%를 추가 지원하여 실제로 농가에서는 보험료 5%만 부담하면 저렴하게 재해보험에 가입해 안심하고 농사를 지을 수 있게 되었다.

서산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예측하기 어려운 각종 농업재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이 필수”라며 “올해부터 시와 농협의 추가 지원으로 보험 자부담 비율이 크게 감소된 만큼 농가에서도 적극 가입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농작물 재해보험은 금년 11월까지 62개 품목에 대해 가입할 수 있으며, 품목별 가입 시기 등 자세한 상품안내와 가입은 가까운 농·축협에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