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대가 추천하는 맛있는 집-예천동 홍익돈까스 서산점]
상태바
[서산시대가 추천하는 맛있는 집-예천동 홍익돈까스 서산점]
  • 김창연
  • 승인 2016.03.18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맛좋은 바삭하고 고소한 왕돈까스, 착한가격은 물론, 푸짐한 양까지!!

하루 두 번 교체하는 기름으로 깔끔하게 튀겨 내

좋은 재료는 음식 맛을 배신하지 않는다!

홍익돈가스는 푸짐한 양과 깔끔한 맛, 쾌적한 내부 인테리어로 지역민에게 사랑을 받는 돈까스 전문점이다. 특히 젊은 연인들이나 가족단위 손님들이 많이 찾고 있는 곳 중 하나다. 어린아이들과 함께 매장을 찾는 손님들을 위해서는 어린이용 의자도 제공돼 부모들이 보다 편안하게 식사할 수 있도록 배려한 모습도 엿볼 수 있다.

홍익돈까스의 대표 메뉴 중 하나인 왕돈까스는 ‘왕돈까스’라는 이름에 걸맞게 커다란 크기를 자랑한다. 특히 도톰한 두께를 자랑해 면적만 넓은 기존의 왕돈까스들과는 차별성을 갖고 있다. 여기에 8천9백 원이라는 저렴한 가격대가 손님들에게 인기를 얻는 데 한 몫을 톡톡히 하고 있다.

“푸짐한 양과 부담 없는 가격, 뛰어난 맛에 손님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홍익돈까스의 맛을 보기 위해 기다리는 손님들의 모습에 죄송함을 느낄 때도 있지만 식사 후 만족스러운 모습으로 돌아가시는 모습을 보면 뿌듯함을 느낍니다.”

홍익돈까스는 기본에 충실한 옛날식 돈까스다. 갈색의 데미글라스 소스와 바삭한 돈까스가 어우러져 어린아이에서부터 성인까지 이 맛을 즐기는 층이 넓다. 이밖에도 고구마치즈롤까스, 포테이토치즈롤까스, 우동, 파스타, 볶음밥 등 다양한 메뉴가 마련돼 있어 선택의 폭 역시 넓다.

또, 어린이를 위한 스페셜메뉴로 돈까스세트도 준비되어 있다. 특히 홍익돈까스에서 사용하는 모든 고기는 서울대학교 수의학과와 기술협약으로 특허(출원번호 제2004-0031885호) 받은 한방사료공법으로 사육한 국내산 1등급 생등심만을 사용하고, 볶음우동은 올리브오일만을 사용해 조리하는 게 장점이다.

“좋은 재료는 배신을 하지 않는 법이죠. 조리법에 따라 달라지는 게 음식의 맛이라지만 좋은 재료를 사용해 조리한 음식은 어떤 상황에서도 뛰어난 맛을 선보입니다. 손님들에게 부족함 없는 맛을 선보이기 위해 홍익돈까스에서는 최상의 재료만을 고집하고 있습니다.”

홍익돈까스는 점심시간에는 사람이 유독 많이 몰리기 때문에 점심시간에 맞춰 조금 더 일찍 가거나 늦게 가는 게 좋다. 그만큼 인기 있는 메뉴기 때문에 기다림은 필수다.

홍익돈까스가 맛집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이유는 바로 정직이다. 우수한 재료는 물론이고 조리과정에서 깔끔함을 강조하기 때문이다. 특히 돈까스 등 각종 튀김류의 메뉴가 많기에 튀김기름이 항상 깔끔하게 유지될 수 있도록 운영되고 있다. 홍익돈까스는 튀김기름교체시간을 정해 매일 오전 10시30분과 오후4시 새로운 기름으로 교체한다. 오래된 기름 또는 튀김을 여러 번 거친 기름에서 튀겨지는 튀김류는 특유의 고소함을 살릴 수 없고 위생상으로도 좋지 못해 맛과 질이 떨어진다. 홍익돈까스에서는 기름을 자주 교체해 고객들에게 더 깨끗하고 깔끔한 돈까스를 선보이기 위해 튀김기름 교체시간을 손님들에게 공개하고 있다.

또 손님들이 식사하는 공간에서 주방을 바로 볼 수 있어 언제나 깔끔하고 믿을 수 있는 음식을 제공하겠다는 의지를 엿볼 수 있다.

“바쁘게 돌아가는 식사시간에도 손님들이 편안하고 맛있게 식사할 수 있도록 전 직원이 노력하고 있습니다. 정성이 곧 맛이라는 생각으로 변함없는 최상의 돈까스 맛을 선보이도록 하겠습니다. 앞으로도 홍익돈까스 서산점을 많이 사랑해 주세요.”

 

■연락처:662-5225

■위치:서산경찰서 서부지구대에서 서산축산농협 호수공원점 지나 200m 좌측. 대박빌딩 1층.(호수공원6로 61)

■가격:왕돈까스·정통일본식로스까스·돈까스정식·생선까스정식·세트A·세트B(8천9백 원), 크림돈까스(1만1천 원), 스노우샐러드돈까스·스노우철판돈까스·새우세트A·새우세트B(1만1천9백 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