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에도 포기할 수 없는 아이 메이크업 ‘눈으로 말해요’
상태바
마스크에도 포기할 수 없는 아이 메이크업 ‘눈으로 말해요’
  • 서산시대
  • 승인 2022.01.21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솔리의 뷰티레시피 49
사진= 코스모폴리탄 사나
사진= 코스모폴리탄 사나

겨울 길거리엔 마스크, 목도리로 얼굴을 가린 사람들로 가득하다. 하지만 제 아무리 꽁꽁 가린 패션이라고 해도 사람의 인상을 좌우하는 눈은 드러나기 마련. 자연스러우면서도 매력적인 아이 메이크업으로 꾸민 듯 안 꾸민 듯 은은한 세련미를 발산해 보자.

#아찔하고 매력적인 속눈썹 표현하기

뷰러를 활용해 속눈썹 뿌리 부분을 바짝 올린 후 뭉친 속눈썹을 고르게 정리한다. 이때 포인트는 속눈썹이 직각이 되지 않도록 강약을 조절하면서 자연스러운 C컬을 만들어주는 것이다. 그다음 볼륨, 컬링 기능이 함유된 마스카라를 이용해 속눈썹을 한 올 한 올 정성스럽게 코팅해주면 원래의 눈보다 1.5배 커 보이는 시각적 효과를 꾀할 수 있다.

속눈썹 볼륨에 좀더 신경 쓰고 싶다면 마스카라를 언더까지 발라주면 된다. 마지막으로 마스카라 솔을 세로 방향으로 세워 속눈썹 뿌리 쪽에 점을 찍듯 덧바르면 아이라인을 한 듯 또렷한 눈매를 완성할 수 있다.

#아이라이너로 또렷한 눈매 만들기

아무리 예쁘게 아이라인을 그려도 언더라인에 퍼져 있는 검은 가루들을 보면 매력지수는 떨어지기 마련. 번지지 않는 아이라이너를 활용해 마스크로도 가릴 수 없는 매력적인 눈매를 완성해보자. 먼저 펄이 없는 베이지 톤의 아이섀도 혹은 가루 파우더를 눈가에 펴 발라 베이스를 다져준다. 다음 또렷한 눈매를 만들어 줄 블랙 아이라이너를 이용해 눈꼬리를 정교하게 빼 라인을 그려 넣는다. 부담스럽지 않고 자연스러운 아이라인을 원한다면 점막 가까이에, 또 눈꼬리로 갈수록 얇아지게 그려주는 것이 핵심이다. 완성된 라인 위에 브라운 또는 그레이 톤의 섀도를 덧발라주면 오랜 시간 번지지 않는 아이라인을 유지할 수 있다.


<Editor’s tip>

#무 쌍꺼풀을 위한 아이 메이크업

무 쌍꺼풀의 경우 눈 화장을 해도 티가 나지 않고 메이크업 번짐도 심한 편이다. 따라서 '무쌍녀'의 메이크업은 라인을 최대한 두껍게 그리고 번짐 방지에 초점 맞추는 것이 핵심이라고 할 수 있다.

먼저 아이 전용 프라이머를 바른 다음 원하는 컬러의 섀도로 음영감을 더한 뒤 블랙 아이라이너로 눈 앞머리 부터 눈꼬리까지 진하게 채워 넣는다. 라인 위에 유사한 컬러의 아이섀도우를 덧바르면 번짐 방지 효과를 배가시킬 수 있다.

눈꼬리는 아래로 살짝 처지게 표현하는 것이 포인트다. 펜슬로 눈 앞쪽에 음영을 넣고 눈꼬리를 아래로 처지게 그려주면 동글동글 귀여운 강아지 눈을 만들 수 있다. 올라간 눈매 때문에 강해 보이는 인상이 고민이라면 라인을 아래로 살짝 처지게 그려 반달눈 메이크업을 완성한다. 블랙 라이너 대신 브러운 컬러를 사용하는 것도 부드러운 인상을 만드는 방법이다

박솔리 뷰티에디터
박솔리 뷰티에디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