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학사고 신속 대응 위한 합동 훈련 실시
상태바
화학사고 신속 대응 위한 합동 훈련 실시
  • 박두웅 기자
  • 승인 2021.12.01 2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해화학물질 유출 사고 대응 관계기관별 임무·역할 점검
덕산 스플라스리솜에서 열린 ‘2021 화학사고 대응 훈련’
덕산 스플라스리솜에서 열린 ‘2021 화학사고 대응 훈련’

충남도는 1130일 덕산 스플라스리솜에서 ‘2021 화학사고 대응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유해화학물질 유출 등 화학사고 발생 시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관계기관 간 임무·역할을 점검하고 협업체계를 강화하는 자리로 마련했다.

도와 15개 시군, 환경부 서산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 소방본부 119특수구조단, 도경찰청, 한화토탈 등 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실시한 이번 훈련은 토론 기반 도상훈련으로 진행했다.

대산석유화학단지 한화토탈에서 벤젠 누출로 인한 화재·폭발 발생 상황을 가정해 사전 영상 촬영을 했으며, 이를 기반으로 초동 조치(상황전파, 인명구조, 사고정보 공유 등) 대응 조치(주민대피, 방제, 확산 방지 등) 후속 조치(잔류 오염도 조사, 영향조사 등) 3단계 과정의 기관별 임무와 역할을 확인했다.

또 이번 훈련에서는 최근 화학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함에 따라 유해화학물질 누출 시 신속한 초동 대처와 도민의 인명·재산 피해 최소화 등 사고 수습·복구에 초점을 뒀다.

도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관계기관별 임무와 역할을 확인하고 협업체계를 점검하는 귀중한 시간이었다주기적인 훈련으로 문제점을 도출해 개선하는 등 기관별 화학사고 대응체계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