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중고제가무악 축제 열린다”
상태바
“제2회 중고제가무악 축제 열린다”
  • 박두웅 기자
  • 승인 2021.11.30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문화회관 12월 6일 학술세미나. 7일 공연

 

()중고제판소리보존회(회장 김경호)에서 서산문화회관에서 126일 중고제 학술세미나에 이어 7일 중고제가무악 공연을 개최한다.

중고제 가무악을 알리고 보존·보급하기 위해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열리는 중고제 가무악 축제는 지역예술인과 함께하며, 서산연극협회에서 참여 하는 판소리 극이 펼쳐진다.

서산은 고수관, 방만춘 등 전기 8명창과 근대 5명창 심정순이 탄생한 판소리 성지로 중고제가무악 축제가 열리는 의미가 남 다르다.

6일 열리는 학술세미나는 중고제 가무악의 본존과 향후 계획을 주제로 한국학중앙연구원 허흥식 명예교수가 중고제 심청가와 가사집 호서가에 대해 기조발제를 하고, 금오공과대학교 김석배 교수가 내포지역의 중고제 판소리 지형도’, 국악음반박물관 노재명 관장이 중고제 판소리 속의 그림 고찰’, 한양대학교 주재근 겸임교수가 중고제의 가치와 미래전략이라는 발제로 진행한다. 토론에는 편세환 서산문화원장과 한용상 한국예총 서산지회장이 나선다.

다음 날인 7일 저녁 7시부터 서산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지역예술인이 함께 하는 중고제 가무악 공연이 펼쳐지며, 특히 서산연극협회에서 참여 하는 판소리 극이 펼쳐질 예정이다.

가무악 공연에는 심상건 가야금병창 기생점고”, 심화영 단가 만고강산”, 심정순 판소리 천자뒤풀이”, 심매향 가야금병창 사랑가”, 심상건 가야금 풍류 염불 타령”, 가야금2중주 침향무와 사물판굿, 줄타기, 소고춤 등이 펼쳐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