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 위해 중앙부처와 협력 강화
상태바
서산시, 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 위해 중앙부처와 협력 강화
  • 박두웅 기자
  • 승인 2021.10.05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본계획 수립, 종점부 조성사업, 국가계획 반영 등 행·재정적 지원 요청
맹정호 서산시장이 9월 29일 윤양수 문체부 종무2담당관을 만나 해미국제성지를 돌아보고 있다.
맹정호 서산시장이 9월 29일 윤양수 문체부 종무2담당관을 만나 해미국제성지를 돌아보고 있다.

서산시가 해미국제성지 세계화를 위한 움직임에 속도를 내고 있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지난 929일 해미국제성지를 방문한 윤양수 문화체육관광부 종무2담당관을 만나 현장을 살피고 세계명소화 추진에 관해 논의했다. 이날 자리에는 해미국제성지 한광석 전담신부, 전재명 발전위원장도 참석해 뜻을 모았다.

전재명 발전위원장은해미국제성지는 접근성이 좋고 의미가 있어 지역경제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정부 차원에서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광석 전담신부는정부 차원의 예산 확보 등이 절실하다 전세계인이 화합할 수 있는 성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부탁드린다 했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해미국제성지는 평화와 인권을 상징하는 대한민국 대표 공간으로 거듭날 것이라며 세계명소화 기본계획수립 및 추진을 위한 정부의 행·재정적 지원을 바란다고 요청했다.

또한, “세계적 명소로의 탁월한 가치를 제4차 관광개발 기본계획(2022~2026) 담아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 사업은 순례길 종점부, 해미역사공원, 야간 콘텐츠 순례길 조성 등을 통해 문화적 가치 제고 및 세계인이 찾는 콘텐츠 확충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