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플란트의 원리와 발전 1
상태바
임플란트의 원리와 발전 1
  • 서산시대
  • 승인 2021.05.09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덕우 원장의 치아 건강 꾸러미 ⑩
유덕우 서산중앙허브치과
유덕우 서산중앙허브치과

임플란트는 치과 의술의 혁신이자 현대 치의학의 꽃입니다. 고전 치의학의 아버지는 피에르 포샤로 프랑스사람입니다. 당시 프랑스는 문화와 예술의 나라라는 상식과는 다르게 목욕을 잘 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배변처리도 잘 안 하지 않던 나라였습니다. 심지어 왕족들까지도 엄청난 악취를 풍겼다고 전해집니다. 그래서 사람들은 악취를 잡기 위해 향수를 뿌렸고, 오물을 피하고자 굽 높은 신발인 하이힐을 신었습니다.
또 왕족마저 이를 닦는 걸 극도로 싫어해서 신하들이 코를 막고 왕과 대화를 했다는 이야기가 전해질 정도로 심한 치주질환(잇몸병)을 앓았습니다. 그래서 이들은 이 빼는 걸 오히려 반길 정도였다고 합니다. 치아 문제가 심각하니 치과 의술이 다른 나라에 비해 먼저 발달하게 된 것입니다.
그런 근대 치의학이 2차 대전 이후에는 과학과 학문을 우대하는 승전국 미국에서 한 층 더 발전하여 현대치의학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많은 한계를 내포하고 있었습니다. 치아를 대체 보충하는 기술과 재료의 한계에 봉착한 것이지요. 예를 들면 이런 것들입니다. 인접해 있는 멀쩡한 치아를 깎아 연결하는 방법과 잇몸으로 씹는 힘을 받아내는 틀니의 한계, 이 치료들의 수명의 한계 등이지요.
이것을 개선하고자 했던 것이 바로 70년대 말 스웨덴 치과의사 브로네막 박사가 치과 임플란트를 처음 소개 발전시키게 됩니다. 개에게 초창기 임플란트를 심은 뒤 6개월 후 이 임플란트에 줄을 걸어 개를 공중에 들어 올린 사건이 있었습니다. 이 사진은 치과계에 센세이션을 일으키게 됩니다.
60년대에 다리 고관절이 망가지면 금속으로 이를 대체하는 고간절 치환술이 먼저 있었던 때였지요. 사람들은 설마 씹는 힘이 입방 센티당 90kg 이상이고 세균이 득실득실한 구강에 적용할 수 있을까?’를 고민하기 시작했습니다. 결국 가능하다는 것을 알았지요.
또 국내에 소개될 때 브로네막 박사가 처음 시술한 환자가 30년이 넘도록 별다른 변화를 확인하지 못했다는 결과를 확인하곤 치과적용이 충분하다는 용기를 주게 됩니다.
임플란트 금속 중 단단하고, 가볍고, 녹이 발생하지 않고, 생체에서 거부 반응이 없는 금속 중 타이타늄이 최종 재료로 선택이 됐습니다. 그다음은 여러 표면 처리방식들이 실험되었지요.
현대 치의학의 발전은 임플란트와 접착제의 발전, 이 두 축이었습니다.

임플란트 적용 초기에는 60세 이상 적용금지, 잇몸뼈가 짧은 8mm 이하 임플란트 금지, 당뇨 골다공증 등의 전신 질환자 금지, 잇몸이 약한 분 금지 등 적용 폭을 좁고 조심스럽게 적용했었습니다.
90년대 중반 즈음, 병원에서 임플란트를 처음 시술할 때만 해도 신중한 치료인 만큼 당시 돈으로 250~300만 원의 고가 치료였습니다.
그도 그럴 것이 90년대 중반 필자가 치과대학을 다닐 때는 정립되지 교과서도 정립되지 않았고, 심지어 일플란트는 맛보기 정도의 내용으로만 공부했었습니다. 졸업 후 따로 연구·공부해야 하는 분야였죠.

그러다가 90년대 후반에 급속도로 발전 시술되기 시작합니다. 그 속도는 가히 폭발적인 발전으로 봐야 할 것입니다. 각종 세미나와 학회의 단골 메뉴는 임플란트 관련 치료법이었습니다. 여러 긍정적인 결과들이 쌓이면서 현재도 꾸준히 발전되고 있습니다.
임플란트의 원리는 타이타늄 금속의 표면에 골세포가 융화된다는 원리이고, 이 생접착은 어떤 계기가 없다면 계속 간다는 원리입니다. 세포가 직접 금속 표면에 붙어 남아 있지요. 특히 기존의 뼈를 없애고 새 뼈를 만들어 대체합니다.
이런 거예요. 15년 전 제 몸의 뼈는 지금 제가 가지고 있는 뼈가 아닙니다. 살은 그보다 더 빨리 교체됩니다. 마치 400m 릴레이 경기 때 100m 구간을 달리던 주자가 새 주자에게 바통을 건네주듯이, 뼈도 기존의 뼈는 천천히 허물고 새 뼈를 만들어 일하도록 합니다.
이 현상이 임플란트 주변의 뼈에도 일어나는 것입니다. 이런 결과로 말미암아 임플란트는 장기간의 안정적인 치료법이 될 수 있었습니다.
다음 호에는 임플란트 디자인·표면 처리·치료할 때의 기본 상식 등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