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수 충남도의원 “전국 산업폐기물 충남으로 몰린다”
상태바
김영수 충남도의원 “전국 산업폐기물 충남으로 몰린다”
  • 박두웅 기자
  • 승인 2021.04.07 2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28회 임시회 도정질문 통해 타지역 반입 산업폐기물 실태 지적
김영수 도의원
김영수 도의원

 

충남도의회 김영수 의원(서산더불어민주당)2일 제328회 임시회 4차 본회의에서 전국의 산업폐기물이 충남으로 몰리고 있다며 근본적 개선을 요구했다.

김 의원은 이날 도정질문을 통해 충남은 지리적으로 국토의 중심부에 위치해 있다 보니 와야 할 것은 오지 않고 쓰레기만 들어오려 한다는 볼멘소리가 넘쳐난다엄청난 양의 폐기물이 반입되는 것에 대한 지역민들의 거부반응은 당연한 것이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산업폐기물을 잘못 관리하거나 소각 또는 매립 과정에서 침출수에 따른 토양오염이나 악취로 인해 주민 건강을 위협한다폐기물 발생 지역에서 처리하는 것이 기본임에도 도내 곳곳에서 갈등이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폐기물처리장 소재 지역에 미치는 경제적, 환경적 악영향을 생각한다면 지역갈등을 조장하는 타지역 폐기물 반입은 주민들의 동의가 있어야 가능한 일이라며 제도적으로 이를 허용하고 있다면 관련법 개정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소음이나 악취, 분진 등 환경오염 발생 시 민원 해결을 위한 관리·감독기관의 대응이 신속·적절하게 이뤄져야 한다도민이 쾌적한 환경에서 불안 없이 살 수 있도록 사후약방문식 처리가 아닌 환경오염 행위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달라고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