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전 공무원, ‘시민 안전 지켜라’ 제설 작업 총력
상태바
서산시 전 공무원, ‘시민 안전 지켜라’ 제설 작업 총력
  • 박두웅 기자
  • 승인 2021.01.08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무원·지역사회단체, 마을주민들 팔 걷어붙여
맹정호 서산시장과 직원들이 시청 인근과 동부시장, 중앙로 상가지역을 제설작업하고 있다.
맹정호 서산시장과 직원들이 시청 인근과 동부시장, 중앙로 상가지역을 제설작업하고 있다.

 

서산시 공무원들이 7, 8일 이틀간 내린 폭설에 도로 안전확보와 주민불편 최소화에 앞장서고 나섰다.

8일 오전 맹정호 서산시장을 비롯한 전직원들은 시민들이 많이 찾는 시청 인근과 동부시장, 중앙로 등 일대에 나가 눈 치우기 작업에 나섰다. 넉가래와 눈삽들을 이용해 도로와 보도의 쌓인 눈을 밀어내 시민의 불편을 해소했다.

맹 시장은 시민의 안전과 불편해소를 위해 공무원들부터 앞장 서주기 바란다며 제설에 동참할 것을 독려했다.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직원들도 오전부터 행정복지센터 인근과 주요도로, 상가 주변 등 제설에 동참했다.
 

운산면 일원 사회단체들과 직원들이 제설에 나섰다.
운산면 일원 사회단체들과 직원들이 제설에 나섰다.

 

마을마다 이·통장단,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 등 각 지역 사회단체들도 자발적으로 솔선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마을준비들은 트렉터를 이용한 마을 안길 제설작업에도 나섰다.

시는 지난 7일 새벽 2, 8일 새벽 3시부터 제설차를 이용해 도시계획도로, 국도, 지방도 등 눈 치우기 작업에 집중하고 있다. 한편, 이번 관내 폭설은 적설량 12.2cm201513.5cm 적설 이후 6년만의 최대 폭설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