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일몰사업(Work-Diet)으로 총28건 확정
상태바
시, 일몰사업(Work-Diet)으로 총28건 확정
  • 박두웅 기자
  • 승인 2020.09.15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일몰사업(Work-Diet)으로 예산낭비↓행정력↑두 마리 토끼 잡는다
총28개 사업일몰, 연간 7억 7천여만 원 예산절감, 새로운 시책 추진동력으로 전환
지난 9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시정조정위원회의 장면
지난 9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시정조정위원회의 장면

서산시가 행정혁신의 일환으로 2020년 일몰사업을 확정했다

일몰사업은 사업 환경의 변화와 정책 방향 변경에 따른 비효율적인 사업을 정비하는 것이다.

투입되는 인력과 예산에 비해 효과가 미미하거나 중복 투자사업 등이 대상이다.

시는 부서별 일몰대상 사업을 전수조사하고 2차례 검토보고회와 시정조정위원회를 통해 최종 일몰사업 28개를 확정했다.

사업은 이미 대규모 수선한 ▲서산공용버스터미널 환경개선 사업, 코로나19로 직접 대면이 불가한 ▲찾아가는 자원순환 학교 ▲찾아가는 물사랑 실천교실 ▲임업후계자 역량강화 사업이다.

또, 사업이 완료되었거나 폐지된 ▲가금농가 터널환기자동시설 지원사업 ▲염소생산성 향상제 지원사업 ▲공중보건의 관사 환경개선사업 ▲문화와 함께하는 유연근무제 지원사업도 포함된다.

시는 일몰사업으로 행정의 유연성 제고와 연간 7억 7천여만 원의 예산 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절감되는 예산과 행정력으로는 새로운 시책을 추진하는 동력으로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구창모 기획예산담당관은“일몰사업을 통해 사회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스마트한 행정 기반을 마련해 시에 필요한 새로운 시책을 발굴하는 등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사업을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37개의 일몰사업(Work-Diet)을 처리했으며, 연간 19억 8천여만 원의 예산을 절감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