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기경위, 개관 앞둔 충남 서울학사관 현장점검
상태바
충남도의회 기경위, 개관 앞둔 충남 서울학사관 현장점검
  • 최미향 기자
  • 승인 2020.08.03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관 전 현장 찾아 추진상황 등 청취…공정·투명한 학사생 선발 주문
충남도의회 기획경제위원회는 개관을 앞둔 ‘충청남도 서울학사관’의 사전 점검을 위해 지난달 30일 현장을 찾았다.
충남도의회 기획경제위원회는 개관을 앞둔 ‘충청남도 서울학사관’의 사전 점검을 위해 지난달 30일 현장을 찾았다.

 

충남도의회 기획경제위원회(위원장 안장헌)는 개관을 앞둔 충청남도 서울학사관의 사전 점검을 위해 지난달 30일 현장을 찾았다.

안장헌 위원장(아산더불어민주당)을 비롯한 기경위 소속 의원들은 이날 충남인재육성재단 관계자들과 충남 서울학사관 공사 현장을 방문해 건립사업 대행기관인 충남개발공사 관계자로부터 추진 상황과 개관 준비계획, 학사 관리·운영방안 등을 청취했다.

이어 현장 내부를 둘러본 의원들은 학생이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기숙환경이 잘 조성된 것 같다고 격려하면서도 자녀를 입주시킨 부모가 안심할 수 있도록 안전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의원들은 이와 함께 개관식과 학사생활 관리 부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방역대책의 필요성도 주문했다.

안 위원장은 충남 서울학사관이 문을 열고 본격 운영을 시작하면 비싼 숙소 비용 부담이 크게 줄어듦은 물론 지역인재 육성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현재 진행 중인 입사생 선발이 공정하고 투명하게 이뤄지고 사회적 배려가 필요한 학생에겐 가산점을 주는 등 더불어 같이 사는 사회적 가치를 고려해 달라고 강조했다.

충남 서울학사관은 서울시 구로구 오류동 소재 지하2, 지상 12층 규모에 학생 280여 명을 수용할 수 있는 시설로 오는 831일 개관식이 열릴 예정이다.

한편 기경위는 지난해 10월에도 충남 서울학사관 건립공사 현장을 찾아 공사 추진상황과 안전 문제를 꼼꼼히 점검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