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정호 시장, 동희오토㈜・㈜듀링방문
상태바
맹정호 시장, 동희오토㈜・㈜듀링방문
  • 최미향 기자
  • 승인 2020.07.13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듀링과 본사 이전 추가 투자 요청
지난 10일 듀링 방문해 격려 및 투자유치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코로나19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직접 기업을 찾는 등 적극적인 투자 유치 행보를 이어 가고 있다.

맹 시장은 지난 10일, 5월에 투자협약(MOU)을 체결한 산업용 보일러 선두 기업 ㈜대열보일러의 신축지인 서산오토밸리 사업 예정지를 돌며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이후 자동차부품 생산기업인 ㈜듀링을 방문해 코로나19 인한 경영 위기 속에서도 고용유지 등 기업 정상화 노력에 감사의 말을 전하며 현장을 격려했다.

이어 고진성 대표이사와 만나 ㈜듀링의 미래 산업 변화 대응과 기업 혁신 성장을 위해 서산시에 본사 이전을 포함한 증설 투자를 요청했다.

이에 고진성 대표이사는 즉답하기는 어렵지만, 긍정적으로 검토해 보겠다고 답해 기업 유치에 청신호가 켜졌다.

㈜듀링은 1987년 창립해 전공정 일괄생산시스템을 갖춘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종합정밀부품제조 기업으로, 2016년 서산공장을 완공해 100여 명의 근로자가 일하고 있다.

또한 인천 본사와 중국, 베트남에 해외 법인을 두고 있는 연 매출 1,566억 원의 유망 중소기업이다.

시에서는 ㈜듀링의 신규 투자가 확정되면 기업의 공장 건축과 근로자 이주, 신규 채용 등 300여 명의 대규모 고용 창출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 10일 동희오토를 방문해 격려 및 투자유치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어 맹정호 시장은 동희오토(주)로 자리를 옮겨 직원들을 위로하고 자동차 업계의 불황과 코로나19의 여파로 최근 3회에 걸친 휴업 등을 언급하며 위기 극복을 위해 시에서도 적극 지원하키로 했다.

현장에서 맹 시장은 동희오토(주) 이헌우 전무를 만나 “최근 어려운 상황 속에 우리 지역에 꼭 필요한 마스크 제조 공장에 투자와 고용 창출을 해주신 것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동희오토(주) 이헌우 전무는 “갑작스러운 투자 결정에도 신속한 공장 등록과 건축허가를 지원해준 서산시에 대단히 감사드린다”며 지역 사회 공헌에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이번 기업 방문은 전례 없는 경기 침체 속 기업들을 격려하고 시와 기업 간 상생 방안 협의를 위해 마련됐다

한편 시는 지난해 6억 불의 외자를 유치했으며, 지속해서 기업 투자유치, 신규 산업단지 개발 등 위기 극복을 위해 갖은 노력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