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내 북한이탈 여성 ‘인권 실태조사’ 착수
상태바
도내 북한이탈 여성 ‘인권 실태조사’ 착수
  • 박두웅 기자
  • 승인 2020.05.22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인권센터, 연구용역 착수보고회…현황 파악·정책 발굴
‘충청남도 북한이탈 여성 인권 실태조사’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충청남도 북한이탈 여성 인권 실태조사’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충남도 인권센터는 18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충청남도 북한이탈 여성 인권 실태조사’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연구용역은 2000년 이후 북한이탈 주민의 유입이 지속 증가하고, 북한이탈 주민 가운데 여성의 비율이 늘어남에 따라 도내 북한이탈 여성의 인권 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추진한다.

도내 북한이탈 주민은 지난해 12월 기준 여성 1229명(78.9%), 남성 328명(21.1%)으로 여성이 주를 이루고 있다.

충청남도 여성정책개발원은 오는 11월 말까지 도내 전역에 거주하는 북한이탈 여성을 대상으로 인권 실태조사 및 결과 분석을 실시하며 인권 보장 수준 등 현황을 파악하고, 인권 증진을 위한 제도 개선 방안을 제시할 계획이다.

실태조사는 △성인지적 시각에서 차별 당하지 않을 권리 △폭력으로부터 자유로울 권리 △사회권 △모성권(임신·출산) △육아권 △자녀의 교육권 △건강권 △인권 의식 등을 중심으로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