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승재 의원, 소방서 출동시간 지연 문제 질타
상태바
장승재 의원, 소방서 출동시간 지연 문제 질타
  • 최미향
  • 승인 2019.11.07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출동시간 금산·논산 소방서 각각 증가…골든타임 확보 방안 노력 주문
충남도의회 장승재 의원
충남도의회 장승재 의원
충남도의회 장승재 안전건설해양소방위원장은 6일 금산과 논산소방서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구급차량 출동시간 지연 문제에 대해 질타했다.
충남도의회 장승재 안전건설해양소방위원장은 6일 금산과 논산소방서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구급차량 출동시간 지연 문제에 대해 질타했다.

충남도의회 장승재 안전건설해양소방위원장은 6일 금산·논산소방서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구급차량 출동시간 지연 문제에 대해 질타했다.

장 위원장에 따르면 올해 금산소방서의 경우 신고를 받고 현장에 도착하는 데 걸린 시간은 지난해보다 평균 53초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지난해와 올해 9월 한 달 평균의 경우 6분 19초에서 8분 8초로 무려 1분 49초나 늘었다.

논산소방서도 지난해 평균 1분 4초에서 1분 13초로 출동 소요 시간이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장 위원장은 “소방서 존재 목적은 신속한 대응으로 주민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것이 존재 목적”이라며 “출동시간이 증가하는 상황을 심각하게 받아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2014년 이후, 서울과 대구, 광주 등 타 지자체에서 도입한 ‘소방서 신호제어기’ 도입 등을 벤치마킹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한편 장 위원장과 안건해소위 위원들은 이날 행정사무감사에서 화학사고 대응태세와 의용소방대 자녀 장학금, 민원처리 현황, 화재 취약 계층·시설 대응책 등을 점검했다.

[참고자료 하단 별첨]

□ 금산소방서 구급출동 현장 도착시간 현황

구분

2018년

2019년

증감

1월

5‘52“

6‘43“

51“(↑)

2월

6‘08“

7‘16“

1′08“(↑)

3월

5‘45“

7‘00“

1′15“(↑)

4월

6‘00“

6‘52“

52“(↑)

5월

6‘54“

7‘01“

7“(↑)

6월

6‘22“

6‘57“

35“(↑)

7월

7‘15“

7‘36“

21“(↑)

8월

7‘11“

8‘16“

1‘05“(↑)

9월

6‘19“

8‘08“

1‘49“(↑)

전년 대비 평균 53초 증가

- 지역적 특성상 원거리 오지 마을이 많아 현장 확인 시간 증가

- 대전 소재 병원으로 이송 요구 증가에 따른 구급차 공백

 

□ 논산소방서 최근 3년간 접수·출동 소요 평균시간

관서별

2017년

2018년

2019년

논산

1분 3초

1분 4초

1분 13초

 2019년 골든타임 확보를 위한 특수 시책 시행

 소방서 앞 교차로 신호제어기 2개소 설치

- 소방서 사거리(논산시 내동 494-24 놀뫼장례식장 앞)

- 반월119안전센터(논산시 반월동 191 논산지구대 앞)

- 유관기관(시청 도로교통과)과 협의하여 10월 중순 설치,

10월말 운영 예정

※ 신호제어기: 소방서에서 버튼을 눌러 신호를 제어하는 장치로 소방차량이 원활하게 출동할 수 있는 시스템이며 운영 방식은 수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