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살이 인생도 괜찮아요』
상태바
『하루살이 인생도 괜찮아요』
  • 김영선
  • 승인 2019.09.26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문협 신금자 회원 첫 시집 출간
신금자 시인의 첫 시집 『하루살이 인생도 괜찮아요』
신금자 시인의 첫 시집 『하루살이 인생도 괜찮아요』

 

서산문인협회 신금자 시인이 시집 하루살이 인생도 괜찮아요를 출간했다.

팔 남매의 맏며느리로 농사일에 파묻혀 살던 어느 날 어미야, 글 재주가 있구나!”라는 시아버지의 한마디 칭찬이 그녀에게 글을 쓸 수 있는 힘을 주었다고 한다.

그녀는 일벌레처럼 일에 중독이 되어 살면서도 시아버지의 한마디 칭찬이 잊히지 않아 글귀가 떠오를 때마다 시를 적어 모아 두었다.

첫 번째 시집을 내면서 그녀는 지금은 안 계신 부모님과 격려와 응원을 아끼지 않은 남편에게 이 글을 바친다고 그 고마음을 전했다.

김완용 시인은 시 해설문에서 신금자 시인은 시인이기 전에 농부의 아내다. 그녀는 자라나는 작물을 바라보며 자연에서 파생되는 시적 대상들을 내면에 승화시켰다고 평가했다.

한편, 신금자 시인은 화백문학으로 등단하였으며, 서산들꽃 시 동아리 회원, 한국문인협회 서산지부 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공저로 억새꽃 들판에서, 추억여행, , 봄을 담다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