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하반기 행감 앞두고 ‘열공 모드’ 돌입
상태바
충남도의회, 하반기 행감 앞두고 ‘열공 모드’ 돌입
  • 최미향 기자
  • 승인 2019.09.20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복지위원회, 내년 본예산 심사 등 의정현안 산적…연수 통해 전문성 강화
16일 문화복지위원회 충주 워크숍
16일 역량강화를 위한 문화복지위원회 충주 워크숍

 

충남도의회 문화복지위원회(위원장 김연)가 올 하반기 굵직한 의정현안 처리를 위해 추석 연휴가 끝나자마자 열공 모드에 돌입했다.

문복위는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충북과 강원 일원에서 행정사무감사와 내년도 본예산 심사 대비 역량강화를 위한 의정워크숍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위원들과 사무처 직원 등 19명은 연수 첫 날 다수의 강의 경력을 보유한 서울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 한태식 수석전문위원으로부터 행정사무감사 방향과 기법을 듣고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지난 1년간 연구모임과 의정토론회 등을 통해 공론화를 이끌어 낸 도민 심리상담·치료 기관 충남 트라우마 센터의 성공 건립을 위한 추진 방안도 모색한다.

참가자들은 연수 기간 충주 소재 깊은산속옹달샘 아침편지명상센터와 평창에 위치한 오대산 자연명상마을 옴뷔’(OMV) 등 민간 우수기관을 벤치마킹할 계획이다.

김연 위원장은 지난해보다 더 세밀하고 심도있는 행정사무감사를 준비하기 위해 연휴가 끝난 직후 의정역량 강화에 나섰다출범 2년차를 맞은 제11대 문복위 활동이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