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호활동에 피해농가 지원까지 눈물 나도록 고맙다”
상태바
“구호활동에 피해농가 지원까지 눈물 나도록 고맙다”
  • 박두웅
  • 승인 2019.09.11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소방서, 태풍 ‘링링’ 낙과 피해 농가 지원 나서
팔봉면 태풍피해 농가에서 낙과줍기 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소방서 대원들과 의용소방대원들.
팔봉면 태풍피해 농가에서 낙과줍기 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소방서 대원들과 의용소방대원들.

 

서산소방서(서장 권주태)는 지난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한 피해농가를 위해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복구지원에 나서 주변의 귀감을 사고 있다.

소방공무원과 의무소방원, 의용소방대 등 220여 명이 함께 팔봉면과 부석면 일대의 과수 농가를 방문하여 농작물과 시설물 피해현황을 점검하고 '벼 일으켜 세우기' 지원과 낙과를 줍는 등 아픔을 함께 나눴다.

소방서 관계자는 소방서 직원들과 의용소방대원들이 피해 농가 복구 지원 활동에 자발적으로 나서 주었다추석 명절을 앞두고 피해를 입은 분들의 아픔을 나누는 데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에 명절을 앞두고 시름에 잠겼던 피해농가는 추석을 앞두고 너무 힘들지만, 태풍으로 고생했을 소방관들이 쉬는 날도 마다않고 이렇게 도와줘서 눈물이 나도록 감사하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