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도등대 해양체험학교 개최
상태바
옹도등대 해양체험학교 개최
  • 문윤식 기자
  • 승인 2019.06.14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4회 바다의 날’ 체험형 해양 현장교육 개설

 

▲ 등대전시관을 관람하는 모습

 

대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김선종)은 ‘제24회 바다의 날’을 기념해 미래 해양의 주역인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바다의 소중함과 안전의식을 높이고자 4일 ‘옹도등대 해양체험학교’를 열었다.

옹도등대는 1907년부터 처음 불을 밝혀 현재까지 110여년의 세월 동안 서해중부권 통항선박의 길잡이 역할을 수행한 곳으로 무인도서에 위치한 유인등대다.

태안군 신진도에서 약 12km 떨어져 있는 옹도는 2013년 6월부터 민간에 개방되어 현재까지 운영되고 있다.

이번 ‘옹도등대 해양체험학교’ 행사에는 등대모형 조립, 등대 내부 관람, 등명기, 태양광 발전시스템, 해양문화공간 전시관 등 체험견학을 실시했다. 특히 등대 근무직원들의 일상을 이해하고, 등대가 선박안전항행에 큰 역할을 하고 있는 현장을 체험함으로써 해양교통시설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데 좋은 계기가 되기도 했다.

대산지방해양수산청에서는 “앞으로도 등대를 이용한 해양문화공간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나라의 일꾼으로 자라나는 어린이들에게 바다를 향한 꿈과 끼를 키워 나아갈 수 있도록 혁신행정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