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4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칼럼] 【데스크 칼럼】서산시 청년기본조례 제정을 환영한다
‘청년’이 화두다. 지역이 활력을 찾고 젊어지기 위해서는 청년이 필요하다는 것이다.청년은 지역의 특색을 만들고 생기를 불어 넣는다. 청년은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많고, 이를 실천할 열정도 지녔다.그러나 청년은 지역을 찾지 않는다. 고등학교를 졸업함과 동...
서산시대  2018-08-15
[독자투고] 범죄 피해자에 따뜻한 관심을
그동안 강력범죄가 발생하면 경찰은 피의자 처벌에만 관심을 가졌었다. 범죄피해로 인해 상처받고 힘들어 했을 피해자의 아픔에 대해서는 관심을 갖지 않았던 게 사실이다. 범죄피해 발생 후 피해자와 가장먼저 접촉하는 경찰단계의 역할이 가장 중요한데, 대부분 ...
서산시대  2018-08-15
[칼럼] 폭염의 농촌풍경
태풍도 빗겨가는 폭염의 기세에 농촌은 초비상이다.폭염주의보, 경보를 알리며 외부활동을 삼가라는 문자가 연일 울린다. 새벽에 나가 스프링클러를 틀지만 오전 9시가 되기도 전에 30도를 훌쩍 넘기는 폭염이 벌써 대지를 달구기 시작한다.작렬하는 태양에 농작...
김석원 기자  2018-08-15
[칼럼] ‘사촌이 땅을 사면 배가 아프다’
‘사촌이 땅을 사면 배가 아프다’는 속담은 사촌이 땅을 사면 샘이 나서 배가 아프다는 말로, 가까운 사람이 잘되는 것을 기뻐해 주지는 않고 오히려 시기하고 질투한다는 뜻으로 쓰인다.이와 유사한 속담으로는 영어에 「Turning green with en...
서산시대  2018-08-15
[기고] 술은 치나치면 오히려 독(毒)이 된다!
본격적으로 여름이 시작되면서 사람들은 무더위를 피하여 편의점 야외 테이블에서 술 마시는 이른바 ‘편술족’이 늘면서 인근 주민들이 소음 등으로 피해를 겪고 있는 사례가 종종 있다.근무를 하면서 항상 만나는 사람들, 항상 하는 일, 항상 접하는 것이 술과...
서산시대  2018-08-08
[독자투고] 건강하게 삽시다
지칠듯한 더위, 111년 만에 찾아 온 힘겨운 8월의 고갯길에서 산과 바다를 찾아도 몸을 휘감는 무더운 삼복더위가 쉽사리 떨쳐지지 않는 이때, 얼마 전 필자는 서산의료원에서 대장내시경 검사를 받았다.대장 내시경 신청을 한 달 전에 하고 검사당일까지의 ...
서산시대  2018-08-08
[기고] 어려울 때 힘이 되는 것이 가족이다
오늘도 내 진료실에는 사는 게 너무 너무 힘들어서 죽고 싶은데 내가 죽으면 내 자식이 굶고 버려지기 때문에 눈에 발 펴 차마 자살을 못하겠다고 우는 환자들이 있다. 나는 이들에게 그래도 어려울 때 힘이 되는 것이 가족이다. 희망을 잃지 말고 가족을 위...
서산시대  2018-08-08
[칼럼] 발행인 칼럼
모든 분야에서 선천적으로 재능을 타고나는 사람이 있다. 그런 사람은 별 다른 노력을 하지 않는 것 같은데도 결과는 우수하여 많은 경쟁자들을 우울하게 만들기도 한다. 이런 특출 난 능력의 소유자는 학업에서도 많고 스포츠, 예능 분야 등 많은 영역에서도 ...
서산시대  2018-08-08
[칼럼] 노회찬을 애도함
2018년 7월 23일, 아침은 유난히 더웠다. 이제는 하나의 일상이 되어 버릴까 두려움마저 느끼게 하는 살인적인 더위가 1주일 이상 지속되어 일상을 힘들게 할 때, 문뜩 스마트폰의 속보가 나의 나른함을 일순간에 깨운다. 아! 그는 그렇게 아픈 짐을 ...
서산시대  2018-07-25
[독자투고] 친구는 가까이 하고 적은 더 가까이
지방선거에 당선자에게 축하를 낙선자에게 위로를 드린다. 선거에 당선된 당선자들에게 정중하게 부탁하고 싶다. 지혜로운 사람은 친구는 가까이 하고 적은 더 가까이 한다. 지지 안한 국민을 더 가까이 했으면 한다. 적으로 보고 적대시 한다면 적은 더 적이 ...
서산시대  2018-06-20
[독자투고] 청렴을 바탕으로 연금을 튼튼하게 국민을 든든하게
‘청렴’에 관해 논하고자 할 때 흔히 다산 정약용 선생을 떠올릴 수 있다.다산이 젊은 시절, 서울 창동의 집에서 과거 준비를 할 때 문간방에 살았던 목수가 자신이 발명한 솜틀기계로 많은 재산을 모았다. 그 대가로 거액을 건네주자 한사코 거절하고 그의 ...
서산시대  2018-06-20
[칼럼] 새 시장 당선자에게 바란다
치열한 승부가 끝났다. 경쟁을 한 후보자 당사자들은 피를 말리는 경쟁이었겠지만 이 경쟁을 지켜보는 유권자 시민들은 오랜만에 박빙의 선거다운 선거판에서 시민들을 위해 서로 헌신하겠다는 후보자들의 경쟁을 지켜보며 유권자 왕국의 주인으로서 즐거운 기간이었다...
서산시대  2018-06-16
[시론] 민주주의 꽃 ‘선거’가 패싸움인가?
민주주의 과정에서 정책이나 후보에 대한 의사표현은 가장 중요한 요소이고, 후보에 대한 지지선언은 가장 대표적인 의사표현 중의 하나다. 그러나 선거기간 중에 자신을 지지하지 않는 세력을 비난하고 언어폭력이 난무하는 태도에 우려를 금할 길 없다.더구나 선...
박두웅  2018-06-12
[칼럼] 시론(時論)
이제 선택의 날은 보름 앞으로 다가 왔다. 유권자들의 선택 기준은 개인에 따라 많이 다를 수 있다. 그 다양성이 민주적 제도에서 장점일 수 있다. 완벽한 제도는 존재하지 않으며, 오히려 약간은 혼란스럽기도 하고 비효율적인 것이 민주주의의 특징일 수 도...
서산시대  2018-05-31
[칼럼] 정당차원의 정책을 기대한다
지역의 삶을 디자인하고 삶의 질을 높이는데 큰 역할을 할 시장과 시의원, 도지사와 도의원을 뽑는 지방선거가 3주 앞으로 다가 왔다. 이제 공천은 마무리 되고 대진표도 완성되었다. 3주간의 치열한 경쟁으로 후보자들은 시민들의 선택을 받기위해 온 힘을 다...
서산시대  2018-05-23
[칼럼] 투표일 3주전, 유권자는 아직 후보를 선택하지 않았다
6.13지방선거도 이제 3주 앞으로 다가왔다. 각종 여론조사가 난무하고 지역정가에서는 나름대로의 논리를 전개하며 선거 판세를 예측하고 있다.그러나 과연 실제 데이터는 그럴까? 2014년 지방선거가 끝나고 선거관리위원회에서 진행한 유권자 의식조사 보고서...
박두웅  2018-05-22
[칼럼] 공천은 과정이 감흥을 주어야 한다
이제 대진표가 완성되었다. 유권자 시민의 선택을 받기 위한 치열한 경쟁이 시작되었다.우리 지역은 시장 후보가 4인, 도의원 후보가 2명 정원에 5인, 시의원이 지역구 의원 11명 정원에 24명이 출사표를 던져 치열한 경쟁을 예고하고 있다. 이들 중 선...
서산시대  2018-05-21
[칼럼] 한 도시 한 책 운동의 재정립
이 글은 지방선거를 앞두고 후보들에게 제안하는 정책의 하나이다. 이 제안은 인문학자 김경집 교수의 저서 앞으로 10년, 대한민국 골든타임(2017,들녘)에서 발췌, 요약한 것으로 김 교수님의 허락아래 게재하는 것이다. 김 교수님께 감사함을 전한다. ...
서산시대  2018-05-21
[독자투고] VIP 증후군
기분 좋은 아침이다. 환자 보호자가 대학병원에서 못 고친 병을 나한테 고쳤다고 고맙다고 촌지를 주려 한다. 받으면 김영란 법 때문에 나 감옥 간다고 거절하고 마음만 받겠다고 했다. 사실 나는 민간 의료 기관이라 김영란 법과 무관하다. 내가 명의라서 치...
서산시대  2018-05-21
[칼럼] 이런 축제는 어떤가?(p227)
선거의 계절이다. 각 후보마다 시민들의 삶을 풍요롭게 할 공약들을 발표하고 있다. 이에 몇 회에 걸쳐 서산시의 인문학적 발전에 큰 관심을 보여주시는 김경집 교수의 저서『앞으로의 10년, 대한민국의 골든타임』(2017,들녘)에서 발췌, 서산시와 관계되는...
서산시대  2018-05-21
여백
신문사소개임직원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6-804 서산시 안견로 265 2층(동문동)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665-1412   |  팩스 : 041)665-1413
사업자등록번호 : 316-81-26582   |  발행인 : 류종철  |  편집인 : 박두웅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창연 편집부장
Copyright © 2018 서산시대. All rights reserved.  |  inews777@naver.com